검색

동원F&B '양반 국탕찌개', 30년 노하우로 살려낸 깊은 맛

신규 첨단 특수 설비로 열처리 시간 20% 이상 단축시켜 재료의 맛과 식감 유지

- 작게+ 크게

정찬혁 기자
기사입력 2021-04-07

▲ 동원F&B '양반 국탕찌개' 제품들(사진=동원F&B)  © 팝콘뉴스


(팝콘뉴스=정찬혁 기자) 국내 최초 한식 HMR 브랜드인 동원F&B의 '양반' 브랜드가 지난해 출시한 '양반 국탕찌개' 제품이 출시한 지 1년이 안 돼 시장 점유율 2위에 올랐다.

 

'양반김', '양반죽', '양반김치'에 이어 '양반 국탕찌개'가 출시되면서 '양반'의 다양한 제품을 조합해 맛과 영양이 풍부한 한 상 차림을 차려낼 수 있게 됐다.

 

'양반 국탕찌개'는 간편 파우치 형태의 HMR 국물요리 제품으로 엄선한 자연 재료를 양반죽 30년 노하우를 활용한 가마솥 전통방식으로 끓여내 정통 한식의 깊은 맛을 담아냈다. 재료 본연의 맛과 식감을 살리면서 동시에 각각의 재료가 조화를 이루는 것이 특징이다.

 

'양반 국탕찌개'는 탕 6종, 찌개 6종, 국 5종 등 총 17종으로 구성됐다. 참치육수에 횟감용 통참치를 통째로 넣은 '통참치 김치찌개', 진하게 우려낸 양지국물에 차돌양지를 듬뿍 담은 '차돌 육개장', 진한 한우사골 국물에 소고기가 풍성하게 들어있는 '한우사골설렁탕' 등이 주요 제품이다.

 

최근에는 자연 원재료를 활용해 맛과 원재료의 수준을 한 단계 높인 프리미엄 라인업 '양반 수라 국탕찌개' 4종을 출시해 고급화, 다양화되는 소비자들의 입맛을 공략하기 위해 나섰다.

 

동원F&B는 앞서 '양반 국탕찌개' 생산을 위해 지난해 동원F&B 광주공장 3000평 부지에 400억 원 규모의 신규 첨단 특수 설비 투자를 진행했다. 

 

동원F&B에 따르면 이를 통해 기존 방식 대비 열처리 시간을 20% 이상 단축시켜 재료의 본연의 맛과 식감을 살렸다. 

 

'양반 국탕찌개'는 전자레인지에 데우거나 냄비에 부어 5분만 끓이면 완성된다. 개별 재료를 따로 가열하지 않고 모든 재료를 한번에 담아 끓여내는 '가마솥 전통 방식'으로 만들었으며, 파우치 포장으로 보관 및 휴대도 간편하다.

 

동원F&B 관계자는 "한식 본연의 가치를 지켜가는 동시에, 급변하는 HMR 트렌드에 유연히 대응하며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한 신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청년경제신문 슬로건

동원F&B, 양반, 양반 국탕찌개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팝콘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