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부영그룹, 자매결연 군부대 6곳에 간식세트 2,600여 개 전달

지난 2000년부터 22년째 군부대 위문품 전달 이어가

- 작게+ 크게

배태호 기자
기사입력 2021-02-15

▲ 지난해 설 진행된 부영그룹 군부대 위문품 전달식 모습 (사진=부영그룹)  © 팝콘뉴스


(팝콘뉴스=배태호 기자) 부영그룹이 지난 설 명절 자매결연을 맺은 군부대에 간식선물세트를 전달했다고 15일 밝혔다.

 

부영그룹은 1군단, 8군단, 22사단, 25사단, 공군방공관제사령부, 공군방공유도탄사령부 등 6곳에 총 2,600개 상당의 간식선물세트를 전달했다.

 

올해는 코로나 19로 인해 별도의 행사 없이 위문품만 전달했다. 

 

기증된 위문품은 군단 본부 및 예하 부대에서 임무수행에 매진하고 있는 장병들의 사기 진작을 위해 쓰인다.

 

부영 관계자는 "장기간 이어지는 코로나 19로 장병들의 휴가나 외박 등이 제한되어 많이 힘들 줄로 안다"면서 "항상 국토방위에 힘써주는 장병들의 노고에 깊이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부영그룹은 지난 2000년부터 현재까지 22년째 군부대에 위문품을 전달하고 있다. 

 

그동안 군부대에 기증한 위문품만 8만 1천여 세트에 달한다. 

 

부영그룹은 군과 자매결연을 통해 국군 장병들의 사기진작과 복지향상을 위한 정기적 위문 활동을 펼치는 동시에, 전역 후 장병들의 원활한 사회복귀를 위해 취업지원을 돕고 있다. 

 

이와 함께 '1社 1병영 운동'에도 동참, 민·군 유대도 강화하고 있다. 군에 취업, 교육, 문화, 복지 등을 지원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청년경제신문 슬로건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팝콘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