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국국토정보공사, 설명절 앞두고 사회적 경제기업 판로 지원 확대

다음달 10일까지 전주 본사에서 12개 사회적경제기업 참여하는 직거래장터 운영

- 작게+ 크게

배태호 기자
기사입력 2021-01-29

▲ LX가 전북 사회적 경제기업과 함께 설명절 온·오프라인 동시 직거래 장터'를 운영한다 (사진=LX)  © 팝콘뉴스


(팝콘뉴스=배태호 기자) 한국국토정보공사(LX·사장 김정렬)가 설을 앞두고 사회적 경제기업의 판로개척 지원에 나섰다.

 

LX는 다음달 10일까지 전주 본사에서 전북소재 12개 사회적경제기업이 참여하는 '설명절 ON/OFF동시 직거래장터'를 개최한다.

 

본사 1층 로비에 마련된 직거래장터는 △사회적 경제기업의 판로개척 지원 △공공구매 활성화 △지역경제 발전 촉진 △지역사회와의 상생 도모를 위해 마련됐다.

 

오프(OFF)라인 직거래장터에서는 LX, 전라북도, 전북경제통상진흥원, 제이비스토어365 사회적협동조합이 공동으로 준비한 쌍화탕, 구지뽕국수, 명품다시팩 등 지역에서 생산된 다양한 제품을 판매한다.

 

또한 이번 장터의 온(ON)라인 홍보를 위해 참여기업의 우수제품 판매 홍보영상을 공사 유튜브 채널인 LIBS(국토인터넷방송국)를 통해 송출한다.

 

LX는 이번 장터 운영은 'LX상생발전포럼'에서 지역주민 의견인 지역내 사회적 경제 제품 공공구매 확대 요청에 따라 마련된 행사여서 한층 의미가 크다고 설명했다.

 

오애리 경영지원본부장은 "LX는 전북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경제 생태계를 조성하는 데 적극 앞장서고 있다"라며, "이번 전북지역 사회적 경제기업의 지원이 일회성에 그치지 않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지역의 선순환 생태계를 조성하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청년경제신문 슬로건

한국국토정보공사, LX, 김정렬, 사회공헌, 직거래장터, 사회적경제기업, 판로지원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팝콘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