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신세계그룹, 수해 복구ㆍ이재민 지원 ‘5억 원’ 기탁

전국재해구호협회 통해 복구 성금 전달

- 작게+ 크게

김수진 기자
기사입력 2020-08-10

▲ 신세계그룹이 집중호우 및 태풍으로 인한 지역사회 피해 복구를 위해 성금 5억 원을 기탁했다(사진=신세계그룹).  © 팝콘뉴스


(팝콘뉴스=김수진 기자) 신세계그룹이 최근 집중호우 및 태풍으로 인한 지역사회 피해 복구를 위한 성금 5억 원을 지원한다.

 

이번 성금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할 예정이며, 수해 지역의 복구 및 이재민 지원 등에 우선적으로 사용된다.

 

앞서 신세계그룹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2016년 대구 서문시장 화재, 2019년 강원도 산불과 올해 2월 코로나19 피해 지역의 복구를 위해 성금과 구호 물품을 지원한 바 있다.

 

신세계그룹 관계자는 “수해 지역에 작게나마 힘을 보태고자 성금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를 돕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신세계그룹은 지난 7월 말부터 8월 초순까지 이마트24를 통해 경북 영덕군, 부산, 경기 용인 등 수해 지역에 생수, 컵라면, 즉석밥 등 총 5,800여 개의 구호물품을 전달한 바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청년경제신문 슬로건

신세계그룹, 신세계, 수해, 기부, 장마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팝콘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