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애경산업, 2020 상반기 실적...매출 16%, 영업익 61% 감소

화장품 사업 실적 감소 커...생활용품 사업은 성장세

- 작게+ 크게

편슬기 기자
기사입력 2020-08-10

▲ 생활뷰티기업 애경이 2020년 상반기 실적 자료를 발표했다(사진=애경).     ©팝콘뉴스

 

(팝콘뉴스=편슬기 기자) 생활뷰티기업 애경산업(대표이사 임재영)이 2020년 상반기 실적을 10일 발표했다.

 

연결재무제표기준 애경의 올해 상반기 매출액은 2,823억 원, 영업이익은 113억 원으로, 이는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16%, 영업이익은 61.1% 감소한 수치이다.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국내외 시장 상황이 점차 어려워지면서 화장품 사업의 실적이 감소했으나 생활용품 사업은 위생용품의 수요 증가와 민첩한 시장 대응으로 실적이 성장세를 기록했다.

 

2분기 매출액은 1,219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2.5% 감소했고,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3억 원으로 적자 전환했다.

 

성장세를 보인 생활용품사업의 경우 누적 매출액 1,848억 원, 영업이익 68억 원을 기록하면서 전년동기대비 각각 6%, 6.2% 증가했다.

 

생활용품사업은 포스트 코로나 대비와 비대면 트렌드 부상에 따라 지속적인 디지털 채널 강화를 통해 디지털 채널의 매출액이 전년동기 20% 이상 증가하며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또한 위생 전문 브랜드 ‘랩신(LABCCIN)’이 높은 수요와 해외 진출을 통해 실적 성장을 견인했다.

 

화장품 사업은 누적 매출액 974억 원, 영업이익 45억 원을 기록해 전년동기대비 각각 39.8%, 80% 감소했으며 코로나19 영향으로 국내외 화장품 시장의 위축 및 색조 화장품 수요 감소로 주요 채널의 실적이 줄어들었다.

 

애경산업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는 불확실한 시장 환경 속에서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한 준비를 지속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우선 국내외 디지털 채널 강화 및 디지털 마케팅 활동에 지속적으로 투자 중이며 그 결과 지난 중국 618 쇼핑 축제에서 전년대비 약 50% 성장하는 성과를 얻었다.

 

아울러 지난 6월에는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 ‘아마존(AMAZON)’에 AGE 20’s(에이지 투웨니스) 브랜드관을 오픈하며 미국 시장에 첫발을 내딛는 등 온라인 채널을 더욱 확장해나가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청년경제신문 슬로건

애경, 2020상반기, 매출, 실적, 코로나19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팝콘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