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NH농협은행, 영농 폐비닐 수거 앞장

충주 내포긴들마을에서 환경정화활동 실시

가 -가 +

김수진 기자
기사입력 2019-11-21

▲ 김인태 부행장(왼쪽)과 직원들이 지난 20일 충주 내포긴들마을에서 영농폐비닐 수거활동을 실시했다(사진=NH농협은행).     © 팝콘뉴스


(팝콘뉴스=김수진 기자)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은 지난 20일 김인태 마케팅부문 부행장과 직원들이 충북 충주시에 위치한 내포긴들마을을 찾아 영농폐비닐 수거와 환경정화활동을 실시했다.

 

이날 수거활동에는 김인태 부행장과 중앙본부 직원 60여 명이 참여해 주민들과 논·밭에 방치된 영농폐비닐 수거와 환경정화활동을 함께 전개했다.

 

현재 농촌지역에서는 해마다 33만 톤의 영농폐비닐이 발생하면서 약 7만여 톤은 관련 예산 부족으로 미수거 되거나 불법 매립 및 소각 처리되고 있는 상황이다.

 

방치된 폐비닐은 분해되는데 30년 이상 소요되고 환경오염이나 산불발생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이대훈 농협은행장은 “농촌 영농폐비닐 수거로 범농협이 함께하는 ‘깨끗하고 아름다운 농촌마을 만들기’구현에 앞장서겠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농촌 일손지원을 통해‘농협 본연의 가치’를 실현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팝콘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