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우리금융, 베트남에 11호점 개점

가 -가 +

김제경 기자
기사입력 2019-11-20


(팝콘뉴스=김제경 기자) 우리금융그룹(회장 손태승)은 지난 15일 베트남우리은행 11호점 비엔화지점을 개점했다.

 

20일 우리금융그룹에 따르면 비엔화지점은 지난 9월 현지 금융당국으로부터 개설을 인가받은 ‘5개 지점’ 가운데 두 번째 점포다. 

최근 베트남우리은행은 다낭지점을 개점하면서 베트남 전역에 네트워크를 확보한 이후 베트남 영업망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는 지역에 전략적으로 지점을 개설하고 있다.

 

특히 동나이성 내 비엔화는 베트남의 경제수도라고 할 수 있는 호치민과 약 30km 떨어진 곳에 위치하고 있어 동나이성 동북부 공단지역과 호치민을 동시에 커버할 수 있는 이점을 가지고 있다.

 

우리금융그룹이 베트남에 집중하고 공을 들이는 가장 큰 이유는 베트남우리은행의 당기순이익이 2017년 법인설립 이후 2018년 U$9.7백만, 2019년 3분기까지 U$8.8백만으로 지속적 성장을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베트남우리은행은 올해 말까지 사이공, 빈푹지점 개설을 완료해 주요지역 영업기반을 강화할 계획”이라며 “매년 5개 내외로 네트워크를 확대해 2021년까지 20개 이상 영업점을 확보하고 동시에 다양한 신사업을 추진해 외국계은행 1등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팝콘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