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현대제철, 안전ㆍ환경 자문위원회 발족

안전하고 친환경적 사업장 구축 총력

가 -가 +

이지은 기자
기사입력 2019-05-21

▲ 현대제철 안전ㆍ환경 자문 위원들이 당진제철소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사진=현대제철).     © 팝콘뉴스


(팝콘뉴스=이지은 기자) 현대제철이 작업 현장의 안전과 환경문제 해결을 위해 안전ㆍ환경 자문위원회를 구성해 친환경적 사업장 구축에 나섰다.

 

현대제철은 21일 ‘행복일 터 안전ㆍ환경자문위원회’를 구성하고 이에 대한 첫걸음으로 ‘종합안전개선대책안’ 수립에 착수했다.

 

현대제철 자문위원회는 ▲학계 ▲법조 ▲안전 ▲환경 ▲보건 등 각 부문을 대표하는 13명의 전문가들로 구성돼 현대제철의 안전과 환경 분야에 대한 제반 현황을 심층적으로 검토하고 향후 종합 안전개선대책안을 비롯해 회사의 안전과 환경 부문의 정책 수립에 조언한다.

 

현대제철은 이를 바탕으로 작업 현장을 평가하고 개선해 협력사와 외주사의 안전 관리 강화 및 환경 설비 최적 운영방안 등 구체적인 접근을 통해 밀도 높은 안전ㆍ환경 관리 시스템을 완성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최근 회사 내부적으로 안전과 환경문제에 대한 심각한 자성이 있었으며, 내부 역량 결집은 물론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위원회의 진단과 제안을 십분 활용해 반드시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사업장을 구축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현대제철 안전ㆍ환경자문위원회는 5월부터 오는 12월까지 운영되며, 필요할 경우 활동 기간을 연장한다는 방침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팝콘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