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삼성전자, LTE·와이파이 동시 사용 '갤럭시 북 S' 출시

인텔 최신 칩셋 탑재, 터치 디스플레이 적용

- 작게+ 크게

배태호 기자
기사입력 2020-06-16

▲ 삼성전자가 인텔 최신 칩셋을 탑재하고 무선인터넷과 LTE 이동통신을 함께 사용할 수 있는 노트북 신제품 '갤럭시 북 S'를 다음달 3일 출시한다 (사진=삼성전자)  © 팝콘뉴스


(팝콘뉴스=배태호 기자) 현존하는 가장 빠른 무선 인터넷과 함께 와이파이가 없을 때는 LTE 이동통신으로 데이터 통신을 할 수 있는 노트북 신제품이 출시된다. 

 

삼성전자는 모바일과 PC의 장점을 결합한 '갤럭시 북 S(Galaxy Book S)'를 다음 달 3일 국내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갤럭시 북 S'는 언제 어디서나 데이터 통신이 가능한 LTE 이동통신과 인텔 최신 'Intel® Core™ processor with Intel® Hybrid Technology'를 탑재했다. 

 

또, 윈도우 애플리케이션 및 각종 웹사이트와의 완벽한 호환성과 초슬림·초경량 디자인을 모두 갖췄다.

 

이와 함께 현존하는 가장 빠른 무선 인터넷 속도를 제공하는 와이파이 6(Wi-Fi 6)를 지원해 대용량 파일도 빠르게 전송할 수 있어 스마트한 작업 환경을 경험할 수 있다.

 

여기에 한층 강력한 컴퓨팅 성능과 효율적인 전력 사용을 제공하는 Intel® Core™ PC 프로세서를 탑재했다. 

 

제품 커버를 열면 바로 전원이 켜지는 초고속 반응 속도를 갖췄고, 터치 디스플레이도 적용해 사용자의 편리성을 한층 높였다.

 

42Wh 배터리가 적용돼 온종일 충전 없이도 다양한 작업을 할 수 있고, USB-C® 타입 어댑터를 적용해 별도 어댑터 없이 휴대전화 충전기로도 전원을 연결해 사용하거나 배터리를 충전할 수 있다.

 

33.7cm(13.3형) 크기에 16:9 화면의 TFT-LCD(FHD 1920×1080) 터치 디스플레이가 적용됐고, 그래픽은 인텔 UHD 그래픽이 탑재됐다.

 

가로 305mm, 세로 203mm, 11.8mm의 슬림한 두께와 950g의 가벼운 무게로 휴대성을 높였다.

 

'갤럭시 북 S'의 색상은 알루미늄 소재의 머큐리 그레이와 얼씨 골드 등 두 가지 색상이다. 

 

오는 7월 3일 공식 출시 예정으로, 삼성전자 홈페이지를 비롯해 전국 삼성 디지털프라자와 하이마트, 전자랜드, 이마트 등에서 살 수 있다.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제품기획팀장 채원철 전무는 "사람들의 일하는 방식이 변화하고 있고, 다양한 업무를 수행하기 위해 하루에도 여러 대의 기기를 사용하고 있다"라며 "삼성전자는 갤럭시 북 S와 같은 새로운 컴퓨팅 기기로 더욱더 효율적이고 커넥티드된 즐거운 업무 환경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북 S'의 공식 출시에 앞서 오는 23일부터 29일까지 삼성전자 홈페이지에서 사전 판매를 진행한다.

 

선착순 200명의 사전 구매 고객에게는 '갤럭시 북 S'를 보다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는 삼성 정품 멀티포트 어댑터와 고급 파우치를 제공한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북 S'를 포함한 삼성전자 PC 제품을 구매한 모든 고객에게 대성마이맥, 스카이에듀 등 입시 콘텐츠·IT·어학 등의 800여 개 교육 콘텐츠를 2021년 3월 31일까지 수강할 수 있는 삼성에듀닷컴 무료 수강 혜택 및 밀리의 서재 3개월 구독권을 제공할 예정이다.

 

LTE를 활용하려면 KT, SKT, LGU+ 등 통신사에서 별도의 유심칩을 구입해 사용하면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삼성전자, 갤럭시북, 노트북, LTE, 와이파이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팝콘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