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LX, 기막힌 창업 아이디어에 최대 3년 창업 지원

우수 아이디어 창업자금, 공간, 컨설팅 등 인큐베이팅

가 -가 +

김보연 기자
기사입력 2019-12-05

▲ 한국국토정보송사에서 5일, 창업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 (사진=LX)     © 김보연 기자


(팝콘뉴스=김보연기자) 한국국토정보공사(사장 최창학ㆍ이하 LX)가 창업 아이디어를 선발해 창업자금과 공간, 교육, 데이터 제공 등 후원자 역할을 4년째 톡톡히 해냈다.

 

한국국토정보공사는 5일 서울 더케이 호텔에서 LX 최창학 사장과 국토교통부 손우준 국토정보정책관을 비롯해 공간정보산업진흥원 김수곤 원장, 대중소기업‧ 농어업협력재단 국신욱 기획조정본부장 등 70여 명의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4회 공간정보 활용 창업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을 가졌다.

 

이번 공모전은 지난 9월부터 시작돼 총 80개 팀이 참가하고 1차 서류심사와 2차 발표심사를 거쳐 총 10개 팀을 선정했다.

 

예비창업자 부분에서는 스마트 실시간 온디멘드 공간 공유 플랫폼 ‘노마디언’을 제안한 고경환씨가, 창업기업 부문에는 누적오차가 없는 Hand-held형 3차원 지도 작성․측량 시스템을 제안한 ㈜에이엠오토노미(대표 신용득)가 각각 최우수 아이디어로 선정됐다.

 

이 자리에서 최창학 사장은 “창업기업은 공간정보산업을 발전시키는 혁신의 주역으로 LX는 창업기업의 동반자이자 후원자가 되어 지속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공모전을 통해 우수아이디어로 선정된 예비창업자와 창업기업은 ▲창업자금 ▲LX공간드림센터 입주 ▲IT인프라 지원 창업 컨설팅 등의 특전이 주어지며 최대 3년간 LX의 창업지원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팝콘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