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스타벅스, 광복절 맞아 도산 안창호 ‘친필 유물’ 기증

13일 독립문화유산 보호 및 독립유공자 자손 후원 행사 진행

가 -가 +

편슬기 기자
기사입력 2019-08-13

▲ 스타벅스가 기부한 도산 안창호 선생의 친필 휘호(사진=스타벅스커피코리아).     © 팝콘뉴스


(팝콘뉴스=편슬기 기자) 스타벅스가 광복 74주년을 맞아 도산 안창호 선생의 친필 휘호 유물을 기증하기로 했다.

 

스타벅스커피코리아(대표이사 송호섭)은 13일 덕수궁 중명전에서 문화재청(청장 정재숙)과 문화유산국민신탁(이사장 김종규),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예종석), 광복회(회장 김원웅)과 함께 독립문화유산 보호 및 독립유공자 자손 장학금 후원 행사를 마련했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설립 100주년, 광복절 74주년을 기념한 이날 행사에서 스타벅스가 후원한 독립문화유산 보호기금을 통해 구입된 도산 안창호 선생의 친필휘호 ‘약욕개조사회 선자개조아궁’이 독립문화유산으로 문화재청과 문화유산국민신탁에 전달된다. 
 
스타벅스가 그동안 문화재청과 함께 전개해 왔던 독립문화유산 보존 활동의 일환으로, 스타벅스는 그동안에도 백범 김구 선생의 ‘광복조국’(2015년), ‘존심양성’(2016년) 친필 휘호 유물을 문화재청과 문화유산국민신탁에 기증했다.

 

또 같은 활동의 연장선상에서 지난 2017년에는 주미대한제국공사관복원 및 보존 후원을 위한 3억 원의 후원금을 기부하기도 했다.
 
스타벅스가 이번에 기증하는 도산 안창호 선생의 친필 휘호는 1936년에 작성한 “약욕개조사회 선자개조아궁(若欲改造社會先自改造我窮)”이라는 글귀로 “만일 사회를 개조하려면 먼저 스스로 자신의 부족함을 개조해야 한다”는 뜻을 담고 있다.
 
정재숙 문화재청장은 “지난 2009년부터 우리 문화재청과 스타벅스가 맺어 온 한 문화재 지킴이 협약이 벌써 10년째를 넘어서게 됐다”며, ”오늘의 뜻깊은 안창호 선생의 유산 기부를 포함해, 지난 기간 동안 지속적이면서도 의미 있는 스타벅스의 우리 문화재 지킴이 활동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문화유산국민신탁 김종규 이사장도 “지난 15년과 16년도 백범 김구 선생의 친필 휘호에 이어 이번에 도산 안창호 선생의 친필 휘호까지 역사적이면서도 뜻 깊은 독립 문화유산들이 스타벅스를 통해 다시 국가로 되돌아 올 수 있음에 뿌듯하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이날 행사에서는 스타벅스가 광복회를 통해 독립유공자 자손 50명에게 각각 200만 원씩 총 1억 원의 장학금을 전달한다.

 

스타벅스는 지난 2015년도부터 올해까지 독립유공자 자손 183명에 총 3억 6천 6백만 원의 장학금을 전달하게 됐다.
 
스타벅스 송호섭 대표이사는 “스타벅스와 고객분들이 정성스럽게 모아 온 따뜻한 마음이 독립유공자손우수 학생들에게 학업을 정진하는 데 조그만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팝콘뉴스. All rights reserved.